의왕 백운호수 백운호수 국물요리 열전

겨울 호수 바라보며 먹는 얼큰한 매운탕, 청계식당 청계산과 백운산, 모락산이 병풍처럼 감싼 백운호수는 호반을 따라 이어지는 드라이브 코스가 운치 있다. 1957년에 만들어진 인공호수로 그 크기는 작지만 반나절 나들이 코스로 손색없는 여유와 낭만을 선사한다. 호수 풍광을 후식으로 즐기기 위해 기꺼이 백운호수를 향해 차를 모는 이들도 적지 않다. 백운호수 주변에 자리한 크고 작은 식당들 가운데 오랜 전통을 지닌 곳 중 하나가 민물매운탕을 내는 ‘청계식당’이다. ‘50년 전통’이라는 단어가 간판 위에 큼지막하게 쓰여 있다. 중간에 주인이 한 번 바뀌기는 했지만 매운탕 조리법은 물론 조리도구까지 그대로 이어받아 지금도 사용하고 있다. 커다란 솥단지들도 그중 하나다. 반백년 세월의 불길에 단련된 솥으로 각종 채소와 북어 대가리, 다시마 등을 넣은 육수를 낸다. 매운탕과 닭볶음탕에 쓰는 육수다. 지갑이 가벼워도 배 두드리며 먹는 만두전골, 명가 백운호수를 한 바퀴 돌아 백운산으로 향하는 고개를 넘으면 의왕시 맛집으로 알 만한 사람은 다 아는 ‘명가’를 만난다. 만두전골을 내는 식당이다. ‘대기번호 받고 기다려야 한다’, ‘그냥 평범한 만두전골이다’ 하며 고개를 가로젓는 사람도 있다. 하지만 커다란 김치만두와 함께 하얀 배춧잎을 건져 먹으며 겨울 추위를 잠시 잊기에 명가의 만두전골은 여러모로 참 착하다. 우선 가격이 착하고 다음으로 양이 착하다. 2인분을 시키면 커다란 전골냄비에 성인 3명이 배부르게 먹을 정도로 푸짐한 양이 담겨 나온다. 냄비에 담아주는 것만으로는 성의가 부족하다 생각했는지 만두 4개에 칼국수 사리를 따로 낸다. 미리 넣으면 냄비가 넘치고 만두가 불 염려가 있기 때문이다. 돌솥밥과 함께 먹는 장어탕 민물장어는 계절을 가리지 않는 보양식으로 인기가 많다. 민물장어 양식업이 활발해지며 백운호수 주변에 민물장어구이집도 늘었지만, 인덕원사거리에서 백운호수로 들어가는 초입에 자리한 ‘영산강 민물장어’가 터줏대감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 세월이 무려 40년에 이른다. 고창에서 공수해온 민물장어를 쓰는데 장어를 미리 손질해두는 것이 아니라 손님이 주문하면 그때부터 장어 손질에 들어간다. 신선함이 생명이라는 주인장의 고집으로 철저하게 지키고 있는 원칙이다. 따로 주문해서 먹는 돌솥밥도 그때그때 1인분씩 조리한다. 고슬고슬한 돌솥밥에 딱 어울리는 음식이 바로 장어탕이다. 살을 발라낸 장어뼈를 푹 고아 만드는 장어탕은 우거지가 듬뿍 들어가 칼칼하고 시원하다. 1인분씩 뚝배기에 담겨 나와 훌훌 불어가며 먹다 보면 한겨울에도 이마에 땀이 맺힌다. 청계식당 주소 : 경기 의왕시 백운로 506-1 문의 : 031-426-0250 명가 주소 : 경기 의왕시 솔고개길 23 문의 : 031-455-4259 영산강 민물장어 주소 : 경기 의왕시 안양판교로 232-17 문의 : 031-426-3311

우리나라를 사랑하고 대한민국 구석구석 여행하는 것을 좋아해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