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의 묘한 한수, 이완구를 궁지로 몰다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가 이완구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을 놓고 묘한 한수를 내놓았다.

여론조사로 총리 인준 여부를 결정하자는 것이다. 문 대표는 성사 가능성과 무관하게 이 후보자가 총리로서 흠결이 많다는 점을 부각시키며 여당을 궁지에 모는 데 효과를 거두고 있다. 새누리당은 당장 반민주적 발상이라고 반발하고 있다. 이 후보자에 대한 여론조사 결과는 총리로 부적합하다는 반응이 더욱 높게 나타났다. 문재인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는 13일 이완구 총리 후보자 인준과 관련해 "만약 우리 주장(사퇴)을 정치공세로 여긴다면 중립적이고 공신력 있는 여론조사 기관에 여야 공동으로 여론조사를 의뢰하기를 청와대와 여당에 제안한다"며 "우리당은 그 결과에 승복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문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 후보자를 반대하지 않을 수 없는 우리 당의 입장이 매우 곤혹스럽다"며 "우리 당은 번번이 국정의 발목을 잡는 것 같은 그런 모양을 원하지 않지만 국민은 대한민국의 국격에 맞는 품격있는 총리를 원한다"고 말했다....

http://www.businesspost.co.kr/news/articleView.html?idxno=9613

[비즈니스 사회문화 파워피플 워칭 미디어] 1. 비즈니스 포스트는 한국을 움직이는 파워엘리트를 집중조명합니다. 2. 비즈니스 포스트는 'what'이 아니라 'why'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3. 비즈니스 포스트는 모든 사안을 비즈니스적 합리성의 잣대로 접근합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