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케아연필 외국에서도 마찬가지

이케아 연필 ■"시민의식, 어느 사회-시대에서나 함께 고민해야 할 문제" '이케아 연필거지' 사태에서 시민들이 가장 많이 의견을 내놓은 부분은 역시 '시민의식 부재'였습니다. 인터넷 게시판을 살펴보면 "한국인들은 이래서 안돼" 등 자조를 넘어 자학에 가까운 글까지 발견할 수 있습니다. A씨는 '시민의식'에 대한 공론화도 의도했던 것이 맞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그 논의가 '한국인의 부족함'으로 흘러가는 것을 의도하진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제가 이해하는 시민의식이란 '타인에 대한 배려'와 '사회구성원으로서 자발적 책임 이행'입니다. 이런 의식의 결여는 어느 사회, 어느 시대에나 나타날 수 있는 문제입니다. 대표적으로 공공 자전거 도난 이슈가 있을 텐데, 이것은 국내뿐 아니라 현대 시민혁명의 태동지인 파리에서도 일어나는 일입니다." 이 메시지와 함께 그가 보내준 것은 프랑스 파리에서 공공 자전거 '벨리브'가 지난 2012년 한 해 동안 9000대 넘게 도난당하거나 훼손됐다는 소식이 담긴 기사였습니다. 해당 기사에는 "공공재산인 자전거를 아껴쓰고 보호하겠다는 시민 정신이 부족해 문제가 발생했다"는 문장이 담겨 있었습니다.  A씨는 "동서양을 떠나, 사회 구성원이라면 끊임없이 이러한 문제에 대해 고민하고 공론화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라며 "이러한 과정이 결국 개인과 사회의 의식을 꾸준히 성숙하게 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파이낸셜 뉴스에서 발췌 미국이나 그리스의 'ebay'사용자들도 무료로 가져온 이케아 연필을 10개당 6000~8000원 정도로 판매 2차 출처-웃대 http://m.humoruniv.com/board/read.html?table=pds&pg=0&number=521504 저는 이것을 제목만 보고 정당화로 오해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