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렌타인데이유래, 발렌타인유래 및 기원에 관해서~

발렌타인데이는 커플들이 서로의 사랑을 다시 한 번 확인하는 날인데요. 우리나라 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연인들의 날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발렌타인데이는 그 기원에 관해서 다양한 이야기가 있는데요. 연인들의 날인 만큼 그 기원과 유래도 사랑에 관한 이야기가 많습니다. 오늘은 발렌타인데이유래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단순히 초콜렛이나 선물을 주고 받는 날이 아니라 발렌타인데이기원에 대해서도 알면 더 좋겠죠? 발렌타인이라는 이름은 로마시대의 황제 클라디우스가 내린 금혼령에 반대하고 젊은이들의 결혼을 성사시켜준 죄로 순교한 사제의 이름이랍니다. 그는 당시 감옥에서 간수의 딸에게 'love from Valentine'이라는 편지를 남겼 는데, 그 때문에 발렌타인데이에는 사랑을 전하는 날이 되었다고 하는 발렌타인데이유래입니다. 발렌타인데이는 발렌티노 성인의 기념일과 고대 로마의 풍습에 결합된 것이 발렌타인데이기원이라고 알려져 있는데요. 발렌타인 성인을 기념해서 가톨릭 교됴들이 2월 14일에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면서 이러한 문화가 시작되었다고 합니다. 또 다른 발렌타인데이유래는 영국인들이 새가 짝을 짓는 날이 2월 14일 이라고 믿었다는 것에서 유래된 이야기인데요. 봄이 아무래도 연애하기 좋은 계절이고 커플들을 위한 계절로 여겨지면서 나왓다고 합니다. 또한 고대 로마에서는 루퍼칼리아라는 축제를 2월 15일에 열었는데, 그 때의 풍습이 전해져 오늘의 발렌타인데이가 되었다는 것입니다. 이 밖에도 2월 중순의 풍년을 기원하는 제사에서 사랑의 편지를 몰래 주고 받는 문화가 기원이라는 주장도 있습니다. 발렌타인데이기원으로 초콜렛을 주고 받는 문화는 영국에서 시작되었습니다. 이것이 일본으로 건너가서 한 제과업체 가 하나의 법칙으로 고착화 시켰는데요. 과도한 상술이 지적될 만큼 발렌타인데이의 사랑을 전하는 원래의 문화와 많이 바뀌었다는 평도 있습니다. 너무 비싼 선물을 주고 받기 보다는 순수한 사랑이 담긴 선물과 달콤한 초콜렛을 사랑하는 연인과 함께 나누어 먹는 것이 더욱 즐거운 발렌타인데이를 보내는 방법이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오늘 알려드린 다양한 발렌타인데이유래, 발렌타인데이기원으로 다시 한 번 발렌타인데이의 의미를 생각해보아요. #NAVER 에서 이식해옴...

인생..... 뭐 있겠어 즐겁고 행복하게 ... 후회 없이 재미지게 살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