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립다는 건

무협의 일상 그대 창 불을 끄면 방안으로 집 앞 담쟁이 덩쿨이 방안으로들어온다 빗소리에 발소릴 묻고 잠겨진 문을 소리없이 열고 마지막 칼 뽑는 소리에 겨우깨어 단칼에 가슴을 베는 낭인같은 그리움

냉정하고 폭력적인 희망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