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의 길목에서

소생하는구나 파릇한 애기손같은 싹들이 움트는구나. 아희야! 어서오려므나. 겨우내 잠자고 깨어나는 모습에 봄내음이 물씬 묻어나는구나. 생명은 신비롭다. 빛과 공기와 물과 흙이 새싹들을 움트어 낸다.

고진감래 호사다마 전화위복이라!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