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디지, 타이미-졸리브이 대결 후 타이미 향해 "연예인병 걸려서 왜 저러나 싶다"

과거 타이미의 전 소속사 프로듀서였던 김디지(본명 김원종)가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


타이미의 전 소속사인 디라인아트미디어의 프로듀서였던 김디지는 6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요즘에 전 소속사 악덕 사장으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페북스타 김디지입니다"라고 시작되는 글을 올렸다.


자세히 보기

http://totalog.net/1906

pianist photographer blogger taibale@hanmail.net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