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은 성숙해 가는 소녀의 눈빛 속으로 온다 흩날리는 목련꽃 그늘 아래서 봄은 피곤에 지친 청춘이 낮잠을 든 사이에 온다 눈 뜬 저 우수의 이마와 저 아래 부서지는 푸른 해안선 봄은 봄이라고 발음하는 사람의 가장 낮은 목소리로 온다 『오세영 시전집 2』 2015년 3월 10일 12:17. 정명숙

낭비한 시간에 대한 후회는 더 큰 시간 낭비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