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방에 붙여 놓고싶은 파리 엽서

인간의 욕심은 끝이 없다했던가....

이 소품 욕심은 사도사도 끝이 없네요

또 방에 붙여놓고 싶은 엽서세트를 발견했어요


<24와 2분의1>의 작품!

<24와 2분의1>프로젝트에서 파리시리즈로 그렸던

그림 10장이 모두 들어간 엽서라고 합니다


엽서 이외에 포스터, 액자..이런게 더 있나봐요

액자는 사봤자 걸어둘데도 없고ㅋㅋㅋㅋ저는 오로지 엽사에만 관심있음



찬찬히 감상해보세요

그림 취향저격 ㅇ-<-<

-

저기 그려진 모습들이 파리에서 만난 가장 행복했던 순간이 아닐까 싶어요.

집에가는 길 밤마다 봤던 에펠탑, 맑은 날릐 노틀담, 해질녘의 다리 위, 파리지앵을 볼 수 있었던 카페 드 플로르, 자전거와 바게트로 하루를 시작하던 파리사람들, 와인 한잔씩 들고서 이야기를 나누던 셰익스피어 서점 앞의 사람들, 어둑어둑한 풍데자르, 그리고 뭐라 설명할 수 없는 파리지앵들까지.

아마 저는 이방인의 눈이라 더욱 더 낭만적으로만 봤을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림을 보니 다시 떠나고 싶네요~!

이상 꿈만 같았던 파리 관찰일지였습니다.

-

이거슨 작가의 말

영화든 그림이든~~ 파리는 '낭만'의 도시로 많이 그려지는듯

그림 엽서 보고있으면 나도 파리로 떠나서 파리를 느껴보고 싶어짐ㅠ.ㅠ


집에 인테리어해야하니깐 (합리화) 필요하겠죠? >_<

29cm에서 판매중이에요. 29cm가격이 창렬이라 애용하진 않지만

이렇게 예쁜 디자인 소품들이 올라와있으면 지나치기 힘드네여...


사실 이거말고도 살(필요는 없지만 사고싶은것) 소품은 많은데

다음에 또 카드로 소개하겠습니다~ (-_-)(_ _)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