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언부탁드립니다.(재회 후)

저랑 남자친구는 사귄지 2년이 다되갑니다. 그런데 그 사이에 서로 힘든 일도 많았고 싸우고 화해하기도 많이해서 그런지 체감상 훨씬 오래된 것 처럼 느껴집니다. 제가 먼저 좋아했지만 남자친구의 고백으로 사귀게 되었고 남자친구는 점점 더 저한테 맞춰주면서 잘해주었습니다. 애정표현도 항상 넘치게 해주었습니다. 그런데 제가 과거 트라우마도 있고 성격 상 남자친구가 항상 사랑한다말해주고 애정표현을 해줘도 의심하고 걱정하고...남자친구는 이런 저를 점점 더 힘들어했어요...게다가 남자친구는 자신의 성향을 바꾸어가면서까지 저한테 맞춰주었는데 저는 점점 더 많은걸바라는거 같다면서 힘이 든데요. 그러다가 최근 한달 사이에 남자친구입에서 2번이나 헤어지자는 말이 나왔어요...고치겟다는 제말을 믿었는데 달라지는게 없다구요...그러다가 이틀전에 겨우 다시 붙잡았는데 전같지가 않아요...사랑한단말도 하는데 형식적인것같다는 느낌도 들고...새로운환경에적응하느라바쁘기도 하겠지만 안하던 게임을 시작해서 거기에 온 정신이 쏠려있어요...저랑통화하면서도 게임하구..게다가 커플링도 잃어버렷다네요...제가 그동안 남자친구를 너무 보챈 것같아서 이번에는 좀 풀어주려고 마음을 다잡고 있는데 서운한 건 어쩔수가없는거 같아요..그런데 서운한 마음을 함부로 표현도 못하게 되니깐제가 노력해도 이미 남자친구는 마음이 뜬것 같고...제가 을이되어서 연애하는 기분이예요...이렇게까지 극단적임 상황이 없다가 갑자기 상황이 이렇게 되버려서 더 견디기 힘든 것도 있는 것 같아요. 제가 노력해도 상황이 변하지 않고 저만 나중에 더 상처받을 것 같아서 무서워요...어떡해해야하나요...가만히 내버려둬야하는걸까요 아니면 더 많은 애정표현을 해야하나요? 도와주세요...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