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의 탄생은, 반공산주의이자 반자본주의 하에서 였다?

대한민국 사회에서 암묵적으로 너무나 당연하게 상식화 된 사실 아닌 '사실'이 있다. 대한민국은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체제 즉, 친미와 반공의 기치 아래에서 세워졌다는 것. 새삼스레 이 '사실'에 대해서 왈가왈부 논할 수도 없이 되어버린 상식이라 할 수 있겠다. 하지만 미개하기 그지없는 미생물조차 그 탄생을 궁금해 하고, 이미 상식이 되어버린 연구 결과도 뒤짚어 생각해 보건만, 한 나라 탄생의 진짜 모습을 궁금해 하고 계속 연구하는 건 어찌보면 너무나도 당연한 일이지 않을까.

그럼에도 대한민국에서, 구체적으로 대한민국의 탄생에서 자유민주주의의 '성역'을 건드려 제대로 규명하기는 결코 쉽지 않다. 자료도 많지 않을 뿐더러, 해방 후의 그 복잡미묘한 관계를 제대로 설정하기도 쉽지 않기 때문이다. 그런 가운데, 그런 한계들을 벗어나 새로운 관점에서 해방 후의 '잃어버린 8년'을 규명한 책이 나왔다. 일본인 후지이 다케시 성균관대 동아시아역사연구소 선임연구원이 쓴 <파시즘와 제3세계주의 사이에서>(역사비평사)이다.

그는 이 책을 통해 해방 후 8년에 대한 기존 연구에서 다루지 않았던 혹은 다루지 못했던 부분을 다루며 실증적으로 그 시대를 규명했다. 그 한가운데 있는 존재가 '족청계'로, 이는 청산리전투로 유명한 이범석이 만든 '조선민족청년단'을 뿌리로 두고 있다. 민족주의를 바탕으로 반자본주의, 반제국주의, 반미를 내세우며, 초기 이승만 정권의 즉 대한민국 정부 초기를 이끌어 가다시피 한 이 세력의 정체는 무엇일까.

책의 부제가 '족청계의 형성과 몰락을 통해 본 해방 8년사'라는 것을 보면 알 수 있듯이 '족청계'는 책의 주제이자, 대한민국의 초기 역사를 아는데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겠다. 조선민족청년단을 재조명하면서, 대한민국 초기의 전체적인 지형도를 재발견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된다.

서평 전문 보기: http://singenv.tistory.com/553

singenv.tistory.com 冊으로 策하다. 책으로 일을 꾸미거나 꾀하다. 책으로 세상을 바꿔 보겠습니다. 책에 관련된 어떤 거라도 환영해요^^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