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츠버그와 강정호, ‘불안한 동거’ 속 희망을 보다

지난 달 26일(한국시간) 피츠버그 지역의 한 언론에는 ‘강정호는 정말 준비가 됐는가?’라는 제목의 칼럼이 게재됐다. 칼럼니스트 존 페로토는 이 칼럼에서 “강정호는 시범경기 동안 타율 1할3푼 3안타의 부진한 활약으로 마이너리그 경기에 출전하게 됐다”며 “시범경기 개막 첫 두 경기에서 홈런과 2루타를 기록했을 뿐”이라고 냉정한 평가를 내렸다. http://www.sportopic.com/1908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