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를 잃고,그때를 기억하네 86.

채움 무슨 글을 채우냐에 달라지는 수첩의 빈 페이지를 보니 무슨 글을 채워갈까 서로 미래를 꿈꾸며 같이 채워갔던 예전의 우리가 떠오른다 다 써내려가지 못하고 남아버린 수첩의 빈 페이지를 보니 마치 지금의 우리가 떠오른다 그렇게 나라는 빈 페이지에 당신의 그리움을 채워간다.

꽃같은 나이 26세 인생 참 꽃같네 - Gold coast 여행중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