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4.9% 금리 타당?'… 금감당국 vs 대부업체 '논란'

최근 제2금융권에는 금융감독원과 대부업체 간 신경전이 한창이다. 지난해 4월 39.9%에서 34.9%로 하향 조정된 대부업체의 법정 최고금리의 일몰(日沒)이 올해 연말로 종료됨에 따라 금리 추가 인하 논란이 뜨겁다. 금융당국에선 최고이자율을 더 낮출 여지가 있다고 보는 반면, 대부업계는 지금도 4% 정도의 마진을 가져갈 뿐이라며 여력이 없음을 강조하고 있다.

http://cbs.kr/Y3drs8

CBS노컷뉴스의 공식 빙글 계정입니다. SNS에서 여러분과 늘 호흡을 같이하는 친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