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프리 뺨칠 ‘수직이착륙 드론’

GL-10(Greased Lightning-10)은 미 항공우주국 나사(NASA)가 개발 중인 새로운 드론이다. 미국 버니지아 햄프턴에 위치한 나사 산하 랭글리연구센터(Langley Research Center)가 개발 중인 것으로 미군이 보유한 V-22 오스프리(Osprey) 같은 비행기와 헬리콥터의 장점을 모두 겸하고 있다. GL-10은 날개 길이가 3m인 무인기로 날개 부분에 프로펠러 8개, 꼬리 쪽에 2개를 더해 모두 10개를 갖추고 있으며 수직 이착륙이 가능하다. 그 뿐 아니라 공중에서 프로펠러를 수평 방향으로 바꿔 프로펠러 비행기처럼 고속 비행 모드로 전환할 수 있다. GL-10은 이미 지난해 8월 프로펠러 10개를 이용한 수직 이착륙 시험 비행에 성공했다. 하지만 가장 난이도가 높은 공중에서의 비행 모드 변환에도 성공한 것. 따라서 앞으로 개발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GL-10은 지상에서 리모컨으로 원격 제어한다. 영상 속에 나오는 개발 기종 디자인은 어디까지나 프로토타입 형태인 만큼 바뀔 수 있다. 또 개발을 계속해 무인이 아닌 4인승 유인 비행기도 염두에 두고 있다. 관련 내용은 이곳( http://www.nasa.gov/langley/ten-engine-electric-plane-completes-successful-flight-test )에서 확인할 수 있다.

All about Tech. 사람과 기술, 제품이 만나는 뉴미디어 테크홀릭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