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다림이란 나를 돌아보는 시간일까 그녀를 잊게 만드는 시간을까 '사뭇침'이란 단어가 이시대에 묻혀버린건가 고이간직했던 그 말이 어느덧 멀어져 간다 내가 이리 가벼운 존재일줄이야 내게 다른 것들도 가벼이 스며든다 거부할 시간적 여유도 없이 조용히 그리움에 젖어 그녀를 보낼 여유도 없이

아픔이 익숙해지는 시간을 갖게 되었어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