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그리움의 싹 - 원희석

그리움의 싹 - 원희석 하고 싶은 말들이 싹튼다 별이 꽃이 되거나 사랑이 네게 가서 나비가 되는 것은 너에게 그날 하지 못했던 말들이 아직 지상에 살아 있기 때문이다 흐린 얼굴로 우산 없이 정거장에 서서 너를 기다린다 창문이 작은 집으로 달려간 작은 편지들이 너의 서랍 안에서 따뜻한 말의 지문들을 기다리고 있다 그리움의 싹이 트고 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