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간폭스, 그녀의 매력적인 타투!

"there once was a little girl who never knew love until a boy broke her heart". "어떤 남자아이가 그녀의 마음을 아프게 하기 전까지 사랑을 몰랐던 어린 여자아이가 한 때 있었다" 타투는 살이 없는 부분에 할수록 아프죠! 예)발목, 귀뒤, 손가락 등등 특히 옆구리 부분은 갈비뼈있는 부분이라 남성분들도 할때 눈물을 머금으면서 움찔 움찔(ㅋㅋㅋ) 그런데 메간폭스는 장문의 글(무려 그것도 30cm 정도)을 냅다가 옆구리에 하셨죠! 강한여자에요 이여자.

I am what you are to me.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