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찾아갔어요.

쓸데없는 자존심때문에 연락도 하지않았지만.. 어제 저녁 올린 글에서 참 와닿는 댓글이 있었어요. 눈 딱! 감고 그의 집 앞에 찾아갔습니다. 사실 제가 먼저 잘못한것 맞으니까요. 역시 대화를 해야 오해가 풀리는 것 같습니다. 서로 끝까지 말 하지 않았다면 정말 끝이날것 같은 사이가 될뻔했어요. 제가 찾아감으로 인해서 오히려 사과를 받았네요.. 잘못한 부분은 제가 먼저 인정하고 그의 생각도 들어봤어요. 순간 자기도 너무 화가나서 연락하지 않았답니다. 그렇게 저도 맘을 정리하고 있을거라는 생각을 했다네요. 한번은 헤어지겠다 생각을하고 한번은 그래도 만나야하는데.. 라고 생각을 했다네요. 그는 제 얘기를 듣고 오히려 자기가 애처럼 군것같다며 미안하다고 말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연락을 먼저하는게 맞다는걸 알면서도 하지않았다네요. 오늘 찾아간 덕분에 서로에 대해 좀 더 알수있는 시간이되었고 대화의 중요성을 깨달았어요. 찾아가기로 맘 먹기까지 굉장한 자존심이 상했어요. 찾아가는 그 순간에도 화가나고 짜증이 밀려왔어요. 그런데 막상 가서 만나니까 먼저 찾아간게 참 다행이란 생각이 들었어요. 그깟 자존심 별거 아니었어요. 이렇게 조금 더 성숙한 연애에 한발 다가간거겠죠?ㅎ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