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만남 그 전에.

내 나이 서른. 연애가 죽도록 하고 싶다는 아니지만, 가끔씩, 종종, 외롭기도 하군- 생각할 나이. 남자 만나기가 20대와는 달리 어렵기만 하다. 여고 나온 후 여대 나온 건 아니지만ㅋ 대학 졸업 후, 회사에 들어오니, 업종이 업종인지라 여자가 95%.... 남자친구도 여럿 만나 보았고, 남 부럽지 않은(?) 20대를 지내고 보니, 그다지 특별한 사랑이 없더라-와, 아무리 뜨거운 놈들도 결국엔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더라-와, 한 날 좋아 죽는다고 한 들, 헤어지면 ㅡ.,ㅡ 지나가다 스치는 남자만도 못 한 사이가 된다. 라는 연애의 회의감을 가득 안게 되었다. 소개팅도 여러 번 해 보았지만, 여우가 되지 못 하는 나는, 가지고 있는 모든 패를 못 보여줘서 안달(?)이고 ㅎㅎ 남자들은 신비감 따위 개나 줘 버린 내가, 더 이상 궁금하지 않은 것만 같다. 그를 만나기 이 전에는, 이 모든 것이 그저.. '상관없어. 나는 나니까- ' 모드 였는데...

nothing lasts forever except the real love.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