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숙 "표절 제기 맞겠다는 생각... 독자들께 사과"

작가 신경숙씨가 경향신문 단독 인터뷰에서 '표절' 파문에 대해 처음으로 입을 열었습니다.

기사>> http://goo.gl/9KY52T

"문제가 된 미시마 유키오의 소설 ‘우국’의 문장과 ‘전설’의 문장을 여러 차례 대조해본 결과, 표절이란 문제 제기를 하는 게 맞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아무리 지난 기억을 뒤져봐도 ‘우국’을 읽은 기억은 나지 않지만, 이제는 나도 내 기억을 믿을 수 없는 상황이 됐다.

출판사와 상의해서 ‘전설’을 작품집에서 빼겠다. 문학상 심사위원을 비롯해 모든 것을 내려놓고 자숙하는 시간을 갖겠다."

경향신문의 뉴스를 새롭게 읽는 공간! 경향신문 빙글 공식 컬렉션이에요. 컬렉션 관리는 담당자 '향이'가 맡고 있습니다. '향이'가 누구인지 궁금하시다면? 클릭! http://khross.khan.kr/336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