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가 직접차린 소박하고 건강한 여름 식탁~!

남부지방부터 장마가 시작될꺼라는 일기예보가 있습니다. 곧~ 습기와의 전쟁이 시작되겠군요.^^ 장마가 끝날즈음엔 한여름이겠지요? 벌써부터 한낮에는 이렇게 더운데...걱정입니다.^^ 여름에는 뭘 먹을까 고민을 참 많이 하게 되는것 같아요. 무작정 찬음식만 먹을 수 없는 노릇이고~~ㅋ 제철맞은 오이를 이용해 오이냉국과 호박잎, 그리고 강된장을 만들어 봤습니다. 완전 소박한 시골밥상 스타일이네요. 아이들이 잘 먹을지 살짝 고민은 되었습니다만...결론은 잘 먹은 걸로~~~ㅋㅋ 아이엄마가 장을 보면서 구입한 호박잎~ 어릴때 먹던 기억이 있어서 아주 반갑더라구요. 호박잎은 뒷면의 꺼끌함이 있기때문에 약간의 손질을 해주셔야 합니다.^^ 찜기에 올려 호박잎부터 쪄 냈습니다. 그리고 강된장을 먼저 만들었어요. 각종 야채를 잘게썰어 준비합니다. 재료 : 표고버섯, 감자, 양파, 애호박, 당근, 쌀뜨물, 된장 귀찮아서 푸드 푸로세서로 잘게 다져줬습니다.ㅋㅋ 잘게 다져진 야채를 냄비에 넣고... 쌀뜨물에 된장을 풀어 부어주세요. 고추장도 한스푼 넣어줬습니다.^^ 강불에서 끓이다가...된장이 보골보골 끓기 시작하면 약불로 줄여~ 눌지 않도록 저어가며 끓여줍니다. 농도를 봐서~ 적당한 자작함이 있을때 불을 꺼주세요.^^ 강된장~ 생각보다 시간이 오래걸리는군요. 처음부터 너무 된장물을 많이 부었나봐요.ㅋㅋㅋ 여튼 계속 끓여줍니다. 농도를 봐가면서 원하는 농도면 완성이예요.ㅋ 마지막에 대파를 썰어 넣습니다. 예쁜 그릇에 담아내고 참기름 한방울과 참깨를 올리면 강된장 완성~~^^ 짜지 않아 밥에 올려 슥슥 비벼먹어도 맛있을것 같습니다. 호박잎과 강된장을 완성하고... 오이냉국을 만들어 봅니다. 멸치다시마 육수를 미리 준비해 둡니다. 재료 : 멸치다시마 육수, 오이, 양파, 미역, 당근, 식초, 소금, 설탕, 참기름, 참깨 당근과 오이는 채썰어 준비합니다. 건미역은 미리 물에 불려놓구요.^^ 양파는 매운맛을 없애기 위해 채썰어 찬물에 담궈둡니다. 준비한 멸치다시마 육수는 가급적 냉장고에 넣어두고 차게 만듭니다. 식초, 설탕, 소금, 참기름으로 간을 합니다. 기호에 따라 간장을 조금 넣으셔도 됩니다. (전 색깔 때문에...넣지 않았어요.^^) 준비한 재료를 모두 넣고 섞어줍니다. 마지막에 참깨를 뿌려주면 완성~ 오이냉국은 냉장고에 넣어뒀다가... 먹기전에 꺼내어 그릇에 덜어 내고...얼음까지 동동~ 띄워주면 훌륭한 여름반찬이 되는것 같아요.ㅋ 강된장과 오이냉국 외에도... 남은 자투리 야채와 육수로 계란찜을 만들었습니다. 아주 소박한 여름 식탁입니다. 매미울음소리가 들릴것 같은 정겨운 시골스타일의 밥상이지만... 얼음이 있다는 자체만으로도 아이들은 오이냉국을 아주 잘 먹더라구요.ㅋㅋㅋㅋ 엄마, 아빠는 오이냉국도 좋지만... 찐 호박잎에 강된장 올려 먹는 쌈밥이 최고였습니다.^^ 한여름인듯한 어느 여름날에~ 소박하고 건강한 여름식탁~~ 온가족이 둘러 앉아 먹으니 더 맛있는것 같습니다. 반찬투정하지 않고 잘 먹어준 아이들이 기특합니다.^^ 강된장은 냉장보관 했다가 두고두고 먹을 수 있을것 같아요.ㅋ 제철 오이로 만든 오이냉국~ 각종 야채를 이용해 만든 강된장~ 어릴적 엄마가 해주시던 그런 맛은 아닙니다만... 아이들에게는 훗날~ 엄마, 아빠가 만들어 주던 그 맛으로 기억이 되겠지요?...ㅋ 아빠가 직접 차린 소박하고 건강한 여름 식탁~ 단촐하지만 제철 음식으로 건강한 여름나기를 기원합니다.^^ 원문보기 : http://ribi.tistory.com/1241


디아이와이 ・ 홈인테리어&데코 ・ 책 ・ 키즈(4~7세부모)
은벼리파파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