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병호 의원, “‘정보화역기능대처사업’ 스마트폰중심으로”

청소년 스마트폰중독 위험군, 3년 새 17.8%P 급증

2011~2014년, 인터넷중독률 ↓ 스마트폰중독률 ↑



지난해 청소년 인구 중 스마트폰 중독 위험군은 29.2%로, 3년 새17.8%P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터넷 중독 위험군은 줄어들고 스마트폰 중독 위험군이 급증하고 있는 만큼, 정부의 정보화역기능대처사업도 스마트폰 중독 중심으로 바꿔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문병호 의원(사진, 새정치민주연합)은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로부터 제출 받은 ‘2014년 인터넷 및 스마트폰 중독 위험군 조사결과’를 분석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고 2일 밝혔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인터넷 중독 위험군은 2011년 전체 인구의 7.7%에서 2014년 6.9%로 소폭 감소한 반면, 스마트폰 중독 위험군은 2011년 8.4%에서 2014년 14.2%로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다.


스마트폰 중독 위험에 빠진 청소년은 점점 증가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청소년 인구 중 스마트폰 중독 위험군 비중은 2011년 11.4%에서 2014년 29.2%로 17.8%P 급증했다.청소년층의 인터넷 중독 위험군은 2011년 10.4%에서 2014년 12.5%로 2.1% 증가했다.



문병호 의원은 “사정이 이런데도 지난해 미래부가 한국정보화진흥원(NIA, 원장 서병조)에 위탁해 집행한 ‘정보화역기능대응사업’ 실적을 보면 총 예산 57억7,800만 원 중 인터넷 중독 예방·교육에 48억2,800만 원(83.6%)이 쓰였다”며 “스마트폰 중독 예방·교육에 사용된 예산은 9억5,000만 원(16.4%)에 그쳤다”고 지적했다.


이어 “현실은 빠르게 변해 인터넷 중독보다 스마트폰 중독이 늘어나고 있는데도 정부의 대응은 여전히 인터넷 중독 대응사업에 집중돼 있다”며 “미래부와 NIA는 ‘정보화역기능대응사업’을 인터넷에서 스마트폰·태블릿PC 등 스마트기기 중독대응 중심으로 대폭 바꿔야 한다”고 주장했다.


정치,경제,연예 등 각 분야의 뉴스를 카툰,웹툰, 만평으로 소개하는 뉴스만화매체, 미디어카툰입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