빽다방 원조냉커피와 불량주스

'집밥' 백종원 선생님의 인기가 하늘을 찌른다. 덩달아 그의 프랜차이즈 가게 들도 줄을 선다고 한다.

사무실 앞 상가에 빽다방이 생겼다. 평일 점심시간, 아이스커피가 가장 생각날 때는 빽다방 앞에 줄이 장사진을 치고 있어 먹을 엄두를 내지 못한다. 오늘 같은 주말에야 겨우 맛을 볼 수 있었다.

앗메리카노 아이스는 2,000원인데 원조냉커피 (커피, 설탕, 크림에 얼음을 넣은 냉커피)는 2,500원이다. 그런데도 이상하게 비싼 원조냉커피에 눈이 간다. 게다가 분말가루로 탄 오렌지주스를 '불량주스'라는 이름으로 판다. 이건 그냥 추억의 맛이다. 다른 커피 전문점에서는 볼 수 없으니 더욱 정겨운 맛인지도 모르겠다.

맛은... 둘 다 너무 강하다. 원조냉커피는 너무 달고 불량주스도 달고 시다. 얼음이 어느 정도 녹아야 겨우 정상의 맛으로 돌아온다. 그런 고로 줄까지 서서 다시 먹게 될 맛은 아니다.

푸근한 백 선생님. 하지만 집밥 선생이 소개한 음식을 딱히 먹고 싶진 않다. '훌륭한 사업가'라고 평하신 황교익 샘의 말이 정확한 듯. 그래도 사업가이면서 밉지 않으니 그나마 얼마나 다행인지 모르겠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