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 음식 남겨 훈장님께 혼쭐 ‘눈물 펑펑’

'슈퍼맨이 돌아왔다' 삼둥이가 훈장님의 꾸중에 결국 눈물을 흘렸다.

9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서당으로 예절교육을 떠난 삼둥이와 추사랑, 유토의 모습이 그려졌다. 예절교육을 진행한 김봉곤 훈장은 아침 식사를 하기 전 "먹을 만큼의 양만 담아 먹어라"고 말했다.

그러나 민국이와 대한이는 음식을 남겼고, 훈장님께 혼날 것 같은 예감에 눈물을 글썽였다. 만세는 눈물을 글썽이는 민국이와 대한이를 보고 제일 먼저 울음을 터뜨려 함께 벌을 받았다.

[더 보 기]

e젊은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